May 02 — June 06, 2018

Ce Jian

Bannermen

CONTACT

+82 70 7782 7770

Location

GALLERY SU:

OPENING

5. 02 (SAT) 6PM

May 02 — Jun 05, 2017

Ce Jian

Bannermen

CONTACT

+82 70 7782 7770

Location

GALLERY SU:

OPENING

5. 02 (WED) 6PM

GALLERY SU: is happy to announce Ce Jian’s solo exhibition from May 2nd to June 2nd, 2018. The title of exhibition “Bannermen” which also is one of the series presented in the exhibition, refers to flag bearers who carried a flag in battlefields. They were figures who rightened discipline in military. They played a significant role, as that there was a saying that a troop of 10 soldiers with a bannerman is stronger than that of 100 soldiers without a bannerman.
GALLERY SU: features next-generational Chinese artists after Avant-garde who have been formulating international consensus. In such pursuit of speculating into contemporary art scene of post-1980s Chinese art, the gallery presents Ce Jian’s first solo exhibition in Korea along with her 19 new works and 14 sketches. The artist, born in China and studied in Germany, is deeply interested in art, iconography, and philosophy through her wide-ranging experience in both Eastern and Western tradition and culture. The new series is composed of ‘Bannermen’, ‘Armada Small’, and ‘Shield Hall’.

갤러리 수는 2018년 5월 2일부터 6월 2일까지 중국 바링허우 작가 지엔처 Ce Jian의 개인전 “배너맨 Bannermen”을 개최한다. 전시의 타이틀이자 선보이는 신작 시리즈 중 하나인 배너맨 Bannermen은 과거의 전쟁터에서 깃발을 드는 사람, 즉 군대의 기강을 잡는 인물을 뜻하는데 기수없는 백명의 부대보다 기수가 있는 열명의 부대가 더 강하다고 할 정도로 중요한 역할을 맡았다.
갤러리 수는 동시대 중화권 작가들, 특히 차이나 아방가르드 이후 국제적인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는 차세대 중국 작가들을 한국에 조명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이번 국내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지엔처의 개인전을 통해 예술학, 도상학, 철학 등 서양 학문에 심취한 학문가인 동시에 중국 출생으로 유럽에서 교육받고 자랐지만 동서양의 전통 역사와 문화를 접한 경험을 통해 독특한 관점과 사유를 지닌 작가의 신작 총 19점과 스케치 14점을 선보이며, 차이나 아방가르드 이후 바링허우 세대의 동시대적인 미술 사조를 들여다보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선보이는 신작들은 일련의 세 시리즈 ‘배너맨 Bannermen’, ‘함대 Armada Small’, ‘요새 Shield Hall’로 구성된다.

Press Release(ENG)
Press Release(KOR)

Artworks

Installation View

Artist

Ce Jian (지엔처)

Ce Jian (b. 1984; Shandong Province, China) immigrated to Germany in 1988 when she was four. In 2002-2008, she graduated from the Department of Fine Arts at Berlin University of the Arts, where she studied under Georg Baselitz, Daniel Richter and Robert Lucander. In 2003-2009, she graduated with a Master’s degree respectively from the Department of Art History at Humboldt University of Berlin and Free University of Berlin. In 2006-2007 she studied at Goldsmiths College, University of London as an exchange student. In 2012-2016, she achieved a Doctoral degree in art and visual history at Humboldt University of Berlin upon receiving a Doctoral scholarship in Art and Visual Arts from the German Studienstiftung des deutschen Volkes. Ce Jian currently lives and works in Berlin and Beijing.

Through the pictorial reasoning inherent in her painting, Ce Jian raises multiple questions concerning the visual reasoned through iconography in paintings, with particular attention paid to the investigation of “visual habits” beyond the formal context of analyzing and deconstructing icons. Ce Jian has participated in twenty four solo exhibitions including “Words of Art (Yell Space, M50 Shanghai, 2019)”; “Armada (White Space, Beijing, 2018)”; “on paper 2 (Zapbeijing, 798 Beijing, 2018)”; “Bannermen (GALLERY SU:, Seoul, 2018)”, etc and numerous group exhibitions. Her work is part of collections at Sammlung SØR Rusche (Oelde, Berlin), Si Shang Art Museum (Beijing), Frank F. Yang Foundation (Shenzhen), M WOODS (Beijing), Zhang Rui (Beijing) Huang Yu Collection (Beijing/Chengdu), Xu Zhen (Shanghai), Liu Wei (Beijing), etc.

지엔처(b. 1984년; 중국 산동성)는 4살이 되던 해인 1988년에 독일로 이주했다. 2008년 베를린 예술대학 회화과에서 게오르그 바셀리츠, 다니엘 리히터, 로버트 루칸더 등 독일의 저명한 현대미술 작가들을 지도교수로 두고 수학했다. 졸업 후, 베를린 훔볼트대학에서 예술사 및 철학으로 석사 졸업, 베를린 자유대학교에서 동아시아 예술사 전공으로 석사를 졸업했다. 2006-2007년에는 런던 골드스미스에서 유학을 하고 2012년에는 독일 국가장학기구의 박사생 장학금으로 도상학과 철학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그녀는 도상을 분석, 해체하는 형식적 맥락에서 벗어나 작가 본인의 개인적인 ‘사유의 태도’를 표현하는데 더욱 집중하고 있으며 사물과 현상을 바라보는 ‘공통된 인식’의 판단에 대해 질문하고 동시에 회화의 도상적 사유가 시각적인 측면에서 끌어낼 수 있는 수많은 문제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지금까지 “Words of Art (Yell Space, M50 상하이, 2019)”; “Armada (White Space, 베이징, 2018)”; “on paper 2 (Zapbeijing, 798 베이징, 2018)”; “Bannermen (갤러리 수, 서울 2018)” 등 24회의 개인전과 다수의 그룹전에 참여했으며, Sammlung SØR Rusche (베를린), Si Shang Art Museum (베이징), Frank F. Yang 파운데이션 (션젼), M WOODS (베이징), 장루이 (베이징) 후앙유 (베이징/청도), 쉬젠 (상하이), 리우웨이 (베이징) 등의 컬렉션에 작품이 소장되어 있다.